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2-17 오후 03:53: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풀뿌리 언론이 지역의 희망이다”

강원 속초서 바지연 세미나 개최
양산시민신문 기자 / mail@ysnews.co.kr입력 : 2017년 12월 05일
전국 지역주간지 종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풀뿌리 언론 미래를 이야기하는 자리가 열렸다.

(사)바른지역언론연대(이하 바지연)가 지난달 25일부터 26일까지 강원도 속초에서 ‘풀뿌리 미디어가 희망이다’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했다. 바지연 소속 회원사 33곳을 대상으로 열린 이번 세미나에서는 ▶신학림 전 미디어오늘 대표 특강 ‘촛불 1년과 언론의 역할’을 시작으로 ▶‘풀뿌리 저널리즘의 미래를 묻다-풀뿌리 미디어의 오늘과 내일’을 주제로 한 토론회 ▶취재ㆍ편집ㆍ관리ㆍ영업 분과 분임토의 등을 진행했다.

이번 세미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풀뿌리 저널리즘의 미래를 묻다-풀뿌리 미디어의 오늘과 내일’ 토론회에서는 고양신문 김은정 부사장과 옥천신문 황민호 기자가 발제자로 나서 ‘지역신문이 구축해야 할 플랫폼’, ‘뉴스 신뢰성 회복을 통한 구독자 확보’에 대해 이야기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분권과 자치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음을 강조한 고양신문 김은정 부사장은 “분권과 자치 실현을 위해 지역언론이 성장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지역신문은 독자와 소통, 참여를 위해 다양한 플랫폼을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 양산시민신문

옥천신문 황민호 기자는 뉴스 신뢰성 확보를 위해 옥천신문이 지켜온 경영원칙과 함께 내부 구성원을 위한 복지제도 운용 사례를 소개했다. 인력에 투자하는 것이 풀뿌리 언론 지속성을 담보하는 한 방안이 될 수 있다는 것.

또한 황 기자는 “편집국 성원이 광고 수주나 구독 업무 등은 하지 않는다는 원칙을 비롯해 5년차 직원에게 주어지는 1개월 유급휴가 등 오랫동안 운용해온 사내 복지제도가 있다”며 “최근에는 금요일 탄력근무제(주4일 근무), 건강한 지역 농산물로 점심식사를 할 수 있는 구내식당과 직원 자조금융 운영 등을 통해 보다 나은 일터가 되는 것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취재ㆍ편집ㆍ관리ㆍ영업 부문에서 모두 10개조로 나눠 분임토의를 진행했다. 지난해에 이어 열린 분임토의는 한자리에 모이기 어려운 지역신문 종사자들이 고충을 나누고 대안을 논의할 수 있는 자리라는 점에서 호응을 얻기도 했다.

한편, 이번 연수는 바지연 주최, 설악신문 주관, 한국언론진흥재단 후원으로 개최됐다. 이날 연수에서는 새로운 바지연 임원진 선출과 장기근속상ㆍ우수기자상 시상식이 열리기도 했다.

바른언론지역연대 공동기사
양산시민신문 기자 / mail@ysnews.co.kr입력 : 2017년 12월 05일
- Copyrights ⓒ양산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동영상
교육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4,166
오늘 방문자 수 : 9,692
총 방문자 수 : 18,573,327
상호: 양산시민신문 / 주소: [50617] 경상남도 양산시 중앙로 206, 4층(북부동) / 발행인·편집인 : 김명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관
mail: mail@ysnews.co.kr / Tel: 055-362-6767 / Fax : 055-362-9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1291
Copyright ⓒ 양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